0
Total 182 articles, 13 pages/ current page is 5
   

 

  View Articles
Name  
   MUKTA 
File #1  
   051229u20.jpg (325.8 KB)   Download : 82
Subject  
   다시 뭉친 네덜란드 멤버들~


2005년 6월 네덜란드에서 함께 웃고, 함께 울며 동고동락했던 U-20 대표팀 애들이 12월에 다시 뭉쳤다..

주축을 이뤘던 85년생들은 진규의 제안으로 친목모임을 만들었고, 연말에 모여 송년회를 가졌다..

많은 이들이 함께 했던 순간의 그 감정들을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잊어버린다..그런 면에서 얘네들이 이렇게 모임을 만들어 함께 했던 그 시간들을 추억하고, 우정을 이어가고, 미래를 함께 해나가는 모습이 너무나 대견하다...

개인적으로 너무나 많은 애정을 쏟았던 팀이었기에..그리고 너무나 많은 애정을 쏟았던 녀석들이기에...
지금 서로를 대하는 이 감정을..함께 웃고 즐길 수 있는 이 감정들을 계속해서 간직해 나갔으면 좋겠다..

10년이 지나도 이들 모두가 웃으며 한 자리에 모일 수 있기를~

참고로 이 사진은 저녁식사 끝나고 기념촬영한 것..
당시 서울 소속인 애들은 팀 회식에 참석하고 오느라 아직 도착하기 전이고, 진규는 대선배님의 긴급호출로 잠깐 자리를 비운 상태이며..강진이와 기석이는 86년생이지만 근처에 왔다가 꼽사리(-_-;) 낀 상태..^^

왼쪽부터 성룡이, 요한이, 장은이, 강진이, 기석이, 희철이, 근호...


-- MUKTA 상헌 --


    
신명주 보기 좋아요. 처음 축구 볼때만 해도 쟤네들은 다들 아기같더니, 어찌나 쑥쑥 잘 자라는지..^^. 10년쯤 후에는 또 다들 어떤 모습이 되어 있을까 싶어요..(그런데 기석이가 둘? 제일 왼쪽은 정성룡 선수 아닌가요?^^) 2006/01/28
MUKTA 핫..실수군요..수정했슴다..크크^^ 2006/01/28  

 





Category  
122
 고봉우 FC, 유소년클럽의 미래를 엿보다.

MUKTA
2008/10/27 1307
121
 글래스고에서 축구를 느끼다

MUKTA
2006/05/30 1040
120
 깊은 울림이 느껴지는 패닉 3집 <Sea Within>

MUKTA
2004/08/01 1138
119
 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

MUKTA
2004/08/01 1310
118
 남극의 쉐프..일본영화답다..

MUKTA
2010/01/30 1434
117
 내 남자..

MUKTA
2009/09/19 811
116
 내 인생의 영화들 ver.1

MUKTA
2004/08/01 1041
115
 내한한 아르헨티나 U-19 대표팀 (03.07.27)

MUKTA
2004/08/05 1316
114
 너무나도 사랑스러운 영화 - 천국의 아이들

MUKTA
2004/08/01 1441
113
 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..

MUKTA
2009/01/01 974

 다시 뭉친 네덜란드 멤버들~ [2]

MUKTA
2005/12/29 1067
111
 다크 나이트에 빠지다~^^

MUKTA
2008/08/31 796
110
 대통령금배 4강 및 결승전 이야기

MUKTA
2004/08/01 1227
109
 더 레슬러..

MUKTA
2009/03/09 929
108
 데어 윌 비 블러드..

MUKTA
2008/03/25 721
[1][2][3][4] 5 [6][7][8][9][10]..[13]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Headvoy