0
Total 182 articles, 13 pages/ current page is 2
   

 

  View Articles
Name  
   MUKTA 
File #1  
   090910oishiman.jpg (150.5 KB)   Download : 85
Subject  
   심심할 정도로 담백한 영화 '오이시맨'


2월에 개봉했던 영화인데, 이번에 스폰지하우스에서 재개봉했더라..그 때 꼭 보고 싶었는데 놓쳤고 이제서야..

심심할 수도 있는 영화이지만, 개인적으로는 무척 좋았다...
그냥 담담하게, 느릿느릿 전개되는 화면, 일본 홋카이도 최북단의 눈으로 가득 쌓인 순백의 세상...그냥 편하게 90여분을 보낼 수 있었다..

이민기는 '태릉선수촌'부터 시작해서 나올 때마다 항상 왠지 모르게 정이 갔었는데 이 영화에서도 마찬가지이다.

이케와키 치즈루는 '조제, 호랑이, 그리고 물고기들' 이후로 처음 봤는데 여전한 매력이 가득..^^ 처음 등장부터 독특하더니만 영화 내내 사랑스러웠다..^^

이 영화에서도 4차원적 매력을 발산한 정유미 역시 언급하지 않을 수 없고...

일본 배우도 나왔고, 배경도 절반은 일본이었지만, 영화 자체도 좋은 의미에서 상당히 일본스러웠다..앞에서 언급한 '조제, 호랑이, 그리고 물고기들'과 비슷한 느낌의 담백하고, 일상 속의 잔재미를 잘 포착한 느낌이랄까..

음악 역시 좋았다..이민기는 솔로 앨범도 발표했던데, 노래실력이 괜찮더라..


-- MUKTA 상헌 --

p.s) 공교롭게도 이 영화를 보는 날 아침부터 '내 남자'라는 소설을 읽기 시작했다. 그런데 그 소설의 배경이 홋카이도의 몬베츠...바로 '오이시맨'의 배경이기도 했다...이런 우연을 뭐라고 불러야하지...^^
어쨌든 몬베츠라는 곳..한번 가보고 싶어졌다..하하..

p.s 2) 아 그리고 극중에서 이민기와 이케와키 치즈루가 해먹었던 간장계란밥...꼭 한번 해먹어야겠다..크크..


    

 





Category  
167
 부처님 오신날을 맞이하야..

MUKTA
2004/08/01 831
166
 내 남자..

MUKTA
2009/09/19 831
165
 4월의 문화생활

MUKTA
2009/05/09 834
164
 필립 클로델의 '회색영혼'

MUKTA
2008/05/23 835
163
 뜻밖의 즐거움을 선사한 '도쿄 소나타'

MUKTA
2009/04/03 835

 심심할 정도로 담백한 영화 '오이시맨'

MUKTA
2009/09/10 853
161
 MUKTA의 축구인생 2편

MUKTA
2004/08/01 859
160
 MC메타의 인터뷰를 읽고..

MUKTA
2010/11/27 862
159
 5월의 문화생활

MUKTA
2008/07/04 868
158
 9월의 문화생활

MUKTA
2009/10/10 870
157
 묵타의 남도기행 - 4월 12일

MUKTA
2007/05/13 873
156
 황색눈물

MUKTA
2009/09/11 878
155
 U-12 클럽 페스티벌을 다녀와서

MUKTA
2008/08/25 879
154
 세기말적 음울함..더 로드..

MUKTA
2008/12/15 882
153
 우리들의 행복한 시간.. [2]

MUKTA
2006/09/25 883
[1] 2 [3][4][5][6][7][8][9][10]..[13]
Copyright 1999-2022 Zeroboard / skin by Headvoy